sollife_logo

 

   

 



야생화 갤러리


분홍 노루귀



P섬에 처음 도착하자마자 제일 먼저 노루귀를 찾았지만
이미 그 노루귀들은 시들어가고 있었답니다.
그러나 천상의 화원에서 선착장으로 내려오는 길에 만난 노루귀는
고운 자태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어 여기까지 모시고 왔습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분홍 노루귀


사진가: 저녁노을 * http://blog.daum.net/kidalim

등록일: 2006-03-29 22:14
조회수: 4685 / 추천수: 584


za_1672.jpg (110.8 KB)
za_1683.jpg (154.8 KB)
맑은영혼/마용주
멋진 자태입니다
내년에나 기약해 봐야 겠습니다
2006-03-30
08:26:11
풀향기
분응노루귀...
참말로 이뿝니다.
어쩜 솜털도 저렇게 잘 담아오셨는지...
부럽습니다.
2006-03-30
10:49:01
작은새
차라리 눈을 감아버리고 싶다고..
이 연사 외칩니다..ㅋㅋㅋ
아이고...아까징끼를 발랐는데도
아직 배가 아픈 것을 보니..보내주신 아까징끼가..짝퉁같아요..ㅎㅎㅎ
2006-03-30
18:22:22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추천하기   -목록보기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노루귀
저녁노을
h:5169 c: 6 v:684
2006-03-28 13:49
복수초
三岳山
h:5303 c: 1 v:750
2006-03-28 17:19
얼레지와 벌(사이트가 변경된 기념으루다가)
맑은영혼/마용주
h:5335 c: 6 v:715
2006-03-28 18:03
얼레지
에이블
h:5160 c: 3 v:780
2006-03-28 19:12
사랑은...
저녁노을
h:5531 c: 2 v:786
2006-03-28 21:05
너도바람꽃
박수준
h:5225 c: 1 v:781
2006-03-28 21:15
광대 나물
무실목
h:5354 c: 3 v:700
2006-03-28 21:48
노루귀(흰색)
변산바람
h:5218 c: 1 v:734
2006-03-29 09:06
매화
三岳山
h:5104 c: 1 v:761
2006-03-29 10:04
애기괭이눈
한석조
h:5060 c: 2 v:735
2006-03-29 14:28
꿩의바람꽃
에이블
h:4696 c: 3 v:587
2006-03-29 18:51
꿩의바람꽃
山野
h:5371 c: 5 v:1059
2006-03-29 19:49
분홍 노루귀
저녁노을
h:4685 c: 3 v:584
2006-03-29 22:14
노루귀
山野
h:4832 c: 2 v:684
2006-03-30 12:01
꿩의바람
三岳山
h:4895 c: 3 v:730
2006-03-30 13:06
너도바람꽃
玄慧/沈載榮
h:4578 c: 4 v:708
2006-03-30 16:59
1   2   3   4   5   6   7   8   9   10  .. 788   [다음 10개]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