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비염


알레르기 비염 환자는 간이나 신장에 문제가 있는 경우가 많다
맑은 콧물을 흘리거나 재채기가 심하면 신장기능이 약할 수가 있다
따라서 허리가 늘 은은하게 아프거나
소변을 자주 보거나
자다가 식은땀을 흘리기도 한다.

반면 누런 콧물을 흘리거나 코가 잘 막히는 사람은
간기능에 문제가 있다
눈이 건조하거나 쉽게 충혈된다고 호소하고
쉽게 짜증을 내거나 항상 피곤하다고 얘기하는 환자가 있다
여성은 생리통이 심하거나 아랫배가 늘 아프다고 하며
변비가 따라오기도 한다.

자가요법; 손목 바깥쪽에서 2~3cm 주관절 쪽으로 올라온 곳을
이쑤시개처럼 생긴 뾰족한 것으로 꾹꾹 누르거나
좌우로 돌리면서 30초 내외로 자극한다.

음식요법; 개화하지 않은 목련 꽃봉오리를 말린 것이 '신이'다.
신이와 함께 진피(귤껍질) 나 박하를 달여 마시면 좋다.
꽃이 피기 직전 꽃망울을 채취해 그늘에 말려 쓴다.
말린 꽃봉오리 10g을 약 600cc의 물에 넣고 달여
양이 절반 정도 되면 불에서 내린 뒤 하루 세 번 나눠 마신다.


중앙일보에서 발췌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비염


사진가: 작은새 * http://blog.daum.net/sollife

등록일: 2006-05-10 11:32
조회수: 2872 / 추천수: 204


0605_10_7.jpg (110.2 KB)
풀사랑
이러다가 작은새님 밥줄 끊길줄도 몰라~~
2008-05-13
10:41:20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추천하기   -목록보기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힐링이 된 해외의료봉사
작은새/황영지
h:920 v:74
2014-12-09 12:36
안면 미소침
작은새
h:3199 v:329
2007-03-20 13:53
어지럼증
작은새
h:2893 v:159
2006-10-18 11:15
명절증후군
작은새
h:2630 v:189
2006-09-27 11:11
골반 무시하면 골병 들어요
작은새
h:2924 c: 1 v:193
2006-09-18 17:16
뱃살 걱정되나요? 다리가 더 중요합니다.
작은새
h:2946 v:212
2006-09-11 12:01
비염
작은새
h:2872 c: 1 v:204
2006-05-10 11:32
오십견(五十肩)
작은새
h:2868 c: 1 v:312
2006-03-30 10:43
한방 이유식
황영지
h:2969 v:166
2005-06-08 15:39
유산균, 간에도 좋다
황영지
h:3324 v:257
2005-05-30 15:07
봄만 오면 왜 이리 피곤할까?
황영지
h:2860 c: 4 v:201
2005-03-07 14:41
임신을 했을 때 한약을 먹으면 안되는가?
황영지
h:3149 v:191
2005-02-23 15:14
겨울철 운동은 이렇게 ^ ^*
황영지
h:2910 v:236
2004-12-22 13:51
우황청심원은 만병 통치약인가?
황영지
h:3557 c: 3 v:270
2004-12-15 15:13
구안와사(안면신경마비)
황영지
h:3149 c: 3 v:185
2004-11-24 12:01
가을철 변비
황영지
h:3013 c: 4 v:253
2004-11-10 15:11
1   2   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