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꽃에게 빗방울 심어주기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19-09-29 12:24
조회수: 64 / 추천수: 3



    꽃에게 빗방울 심어주기

    -박종영

    세차게 내리는 빗줄기가 연약하여 부대끼는
    빗방울을 붙잡아 함께 흘러내린다
    어리고 미약한 방울은 주워 담아 대열에 끼워 넣는다
    약한 빗물도 힘을 합하니 더 세차게 내리는 빗줄기
    그 사이 연잎에 떨어진 빗방울은 흔들리는 잎이 즐거운 듯
    영롱한 보석을 만들고 으스댄다
    어느 빗방울은 키 작은 풀잎에 걸터앉아 그네를 탄다
    저러다가 거친 땅에 떨어지면 한풀에 사라지는 눈물이다
    적당한 빗물이 산천에 스며드니
    마침내 한 폭 풍경이 노랗게 열린다
    과연 으뜸가는 가을의 시작이다
    빗방울이 나지막이 땅을 두드려 산야에 묻힌
    가을꽃들을 깨운다
    일제히 똑같은 빛으로 일어서는 꽃들의 환호
    촉촉한 비를 맞으니 향기가 곱다
    비를 맞아야 살아나는 향기의 절정을 위해서
    가장 행복한 빗방울 하나 꽃의 가슴에 심어준다
    발설하면 안 되는 첫 밤의 밀어가 달콤할 것이다

    photo by 작은새 사진가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sollife
 부탁의 말씀 ^ ^*  31 2004-03-26 328 31738
4983
 박종영
 파문의 기억 2020-05-20 0 15
4982
 박종영
 딸기를 먹다 2020-05-05 1 36
4981
 박종영
 늦봄의 거리에서 2020-04-22 1 41
4980
 정기영
 눈꽃으로 피는 봄  1 2020-04-14 5 30
4979
 박종영
 도시로 간 점례  2 2020-04-08 2 41
4978
 박종영
 고향 가는 길에 2020-04-01 2 39
4977
 박종영
 어느새 3월 2020-03-24 5 41
4976
 박종영
 쓸만한 봄비 2020-03-08 11 68
4975
 박종영
 타인의 시선 2020-03-01 4 53
4974
 박종영
 꽃의 영혼 2020-02-16 5 59
4973
 박종영
 빛을 모으는 봄 2020-02-09 3 48
4972
 박종영
 유장한 꽃들의 웃음 2020-01-29 4 64
4971
 박종영
 눈 오는 날의 여백 2020-01-19 4 56
4970
 박종영
 가난의 자격 2020-01-12 4 70
4969
 박종영
 세월의 주인 2020-01-04 2 51
4968
 박종영
 구멍 난 주머니 2019-12-28 2 58
4967
 박종영
 마음에 온도 2019-12-21 2 80
4966
 박종영
 그리움은 항상 자유다  2 2019-12-14 3 80
4965
 박종영
 우리는 우리가 된다 2019-12-07 2 7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5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