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도솔암 가는 길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20-11-22 13:01
조회수: 62 / 추천수: 7




        도솔암 가는 길

        - 박종영

        가을을 온통 뒤집어쓴 도솔암 가는 길
        해 기운 저녁때 반질거리는 동백 열매,

        벼랑에 붙어 있는 쑥부쟁이
        서늘한 바람기에 가는 허리 처연하고,

        노을빛 물든 강물은 윤슬을 토해내는데,

        산대 나무 사락사락
        한 가락 절창을 얻으려고
        이리저리 몸 부딪치는 소리,

        괜히 울적해지는 늦가을 오후.

        photo by 작은새 사진가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sollife
 부탁의 말씀 ^ ^*  31 2004-03-26 373 31875
4997
 박종영
 허락이 필요한 욕망 2021-01-14 1 26
4996
 박종영
 나를 춤추게 하는 것들 2020-12-20 3 54
4995
 박종영
 무명의 이름으로 2020-12-04 1 48
 박종영
 도솔암 가는 길 2020-11-22 7 62
4993
 박종영
 반성과 용서 2020-11-14 6 75
4992
 박종영
 생명의 지위 2020-11-01 7 77
4991
 박종영
 들국화 소환하기 2020-10-20 23 97
4990
 박종영
 고향으로 흐르는 바람 2020-10-10 19 107
4989
 박종영
 언제나 청록의 세월 2020-09-28 24 100
4988
 박종영
 가을의 법칙 2020-09-11 17 135
4987
 박종영
 푸른 나무의 행로 2020-08-06 33 191
4986
 박종영
 슬기로운 물새 2020-07-14 50 260
4985
 박종영
 꽃창포 피는 유월 2020-06-21 67 314
4984
 박종영
 장미 곁에서 2020-06-01 73 340
4983
 박종영
 파문의 기억 2020-05-20 62 313
4982
 박종영
 딸기를 먹다 2020-05-05 62 274
4981
 박종영
 늦봄의 거리에서 2020-04-22 63 248
4980
 정기영
 눈꽃으로 피는 봄  1 2020-04-14 55 195
4979
 박종영
 도시로 간 점례  2 2020-04-08 56 236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5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