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그림자의 틈새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23-06-12 10:45
조회수: 240 / 추천수: 19




그림자의 틈새

-박종영

어둠에서는 숨어 숨 쉴 수 있어도
빛 앞에서는 떨쳐내지 못하고 졸졸 달고 다니는
내 분신의 그림자,

지치지 않고 견고하여 질긴  
저토록 가벼운 몸뚱이 한 개를
오랜 축복의 영혼으로 불러도 괜찮지 않을까?

빛깔도 소리도 냄새도 없는
실존의 버거운 질량의 혼백 같은
외로운 육신의 한쪽,

단단한 근육질에 옹골차게 박혀 있을
온갖 욕망의 현명한 길잡이같이
어떤 틈새도 보여주지 않는 회색의 분신,

그리움의 무게로 서 있는 그림자 하나.


영상~ 페인닥 사진가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sollife
 부탁의 말씀 ^ ^*  31 2004-03-26 396 32130
 박종영
 그림자의 틈새 2023-06-12 19 240
5086
 박종영
 향기로 기억하는 꽃 2023-05-29 22 216
5085
 박종영
 빗빙울 2023-05-22 27 204
5084
 박종영
 청보리 물결 2023-05-08 13 163
5083
 박종영
 시골 정류장 2023-04-29 15 171
5082
 박종영
 봄바람 2023-04-23 19 204
5081
 박종영
 그렇게 환하게 2023-04-16 21 202
5080
 박종영
 그리움이 이별을 이긴다고 2023-04-04 17 193
5079
 박종영
 그리움의 몸짓으로 2023-03-24 16 171
5078
 박종영
 초록의 새봄 2023-03-20 23 241
5077
 박종영
 세월을 여는 꽃 2023-03-07 15 173
5076
 박종영
 변산바람꽃 2023-02-28 15 158
5075
 박종영
 풋풋한 봄동의 노래 2023-02-14 14 179
5074
 박종영
 입춘 날에 2023-02-03 15 199
5073
 박종영
 나무의 행간마다 봄빛이 2023-01-26 13 168
5072
 박종영
 모든 세상의 향기 2023-01-13 20 155
5071
 박종영
 까치밥 2023-01-02 18 165
5070
 박종영
 밥(飯)은 생명이다 2022-12-24 15 220
5069
 박종영
 은빛 억새 2022-12-10 20 19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5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