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기다리는 만남, 떠나는 이별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19-07-12 23:58
조회수: 84 / 추천수: 12



        기다리는 만남, 떠나는 이별

        -박종영

        그곳에 오래 서 있는 것은
        처음부터 거기 있었던 풍경처럼,
        그리운 만남을 위해 기다리는 간절한 마중이다.

        어느 한 곳에 서성거리는 것은
        마음 줄 사람을 찾는 궁리여서 아무 곳이나 정을 쏟으면
        헤어짐을 쉽게 하기 위한 슬픈 기다림이다.  

        찾아오는 즐거움과 떠나는 슬픔이 없다면
        내 기억의 그리운 날은 멀어지고,
        이별의 장소를 따로 마련하는 것은 미련을 숨기려는 것.

        가장 즐겁게 만나는 시간과
        아주 서럽게 헤어지는 후회와 아픔의 시간,
        만나고 헤어짐도 삶이라고 하였거늘,

        서로 어깨 울먹이며 나누는 이별도
        단단하게 여미고 훈훈하게 가슴에 새기면,
        훗날 부끄럼 없는 이별이었다고 내세울 일이다.

        photo by 작은새 사진가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sollife
 부탁의 말씀 ^ ^*  31 2004-03-26 326 31703
4957
 박종영
 낙엽의 행로 2019-10-19 0 1
4956
 박종영
 죽부인(竹夫人) 2019-10-13 0 15
4955
 박종영
 땅끝에서 2019-10-09 0 23
4954
 박종영
 지금이 행운입니다 2019-10-05 0 34
4953
 박종영
 꽃에게 빗방울 심어주기 2019-09-29 0 40
4952
 박종영
 새벽의 힘 2019-09-21 0 44
4951
 정기영
 빈말 듣기  1 2019-09-20 1 36
4950
 박종영
 빗소리, 그 무언의 갈채 2019-09-13 6 55
4949
 박종영
 바람의 문장 2019-09-07 8 52
4948
 박종영
 다짐했던 삶의 이정표 2019-08-31 7 43
4947
 박종영
 미각과 후각의 묘방(妙方) 2019-08-24 13 68
4946
 박종영
 꽃은 피어야 사는 것 2019-08-18 18 72
4945
 정기영
 연꽃을 보다  1 2019-08-16 14 57
4944
 박종영
 바람, 당신을 듣습니다  2 2019-08-15 19 81
4943
 박종영
 8.15는 오는데  2 2019-08-10 14 64
4942
 박종영
 덜 외로워지기 2019-08-04 22 77
4941
 박종영
 손바닥 보검 2019-07-31 28 98
4940
 박종영
 바람의 틈새 2019-07-27 15 68
4939
 박종영
 살아 볼 만한 인생이다 2019-07-20 11 6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48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