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빛을 모으는 봄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20-02-09 22:30
조회수: 133 / 추천수: 42




      빛을 모으는 봄

      -박종영

      꽃들이 속삭인다
      은밀하게 향기로 대화하자 한다.
      눈여겨 온 꽃의 얼굴을 건드리자
      더욱 정갈하게  
      풍기는 향기로 감회가 깊다
      앞가슴 열어 빛 고운 아양으로 호들갑이다.
      꽃에게 관대해지려는
      넉넉한 시각의 즐거움이 마음을 흔든다.
      전이되는 농밀한 향기의 힘,
      이름 모를 풀꽃도
      신의 이름으로 이 땅에 피어나고
      철마다 찾아오는 분분한 변산바람꽃,
      낯익은 영춘화도
      오늘은 그리움의 소중한 꽃으로 으뜸이다.
      그것들 활기차게 달려와 부산한 산과 들,
      아득히 먼 봄을 치열하게 마중하는
      들녘의 주인이 되는 즐거움이 들뜨고,
      빛바랜 풍경을 일으켜 세우는
      봄은 또, 어떤 꽃을 위해 빛을 모으는가?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sollife
 부탁의 말씀 ^ ^*  31 2004-03-26 355 31810
4991
 박종영
 들국화 소환하기 2020-10-20 0 8
4990
 박종영
 고향으로 흐르는 바람 2020-10-10 0 17
4989
 박종영
 언제나 청록의 세월 2020-09-28 0 21
4988
 박종영
 가을의 법칙 2020-09-11 0 43
4987
 박종영
 푸른 나무의 행로 2020-08-06 12 94
4986
 박종영
 슬기로운 물새 2020-07-14 30 150
4985
 박종영
 꽃창포 피는 유월 2020-06-21 45 175
4984
 박종영
 장미 곁에서 2020-06-01 44 192
4983
 박종영
 파문의 기억 2020-05-20 34 184
4982
 박종영
 딸기를 먹다 2020-05-05 36 158
4981
 박종영
 늦봄의 거리에서 2020-04-22 41 156
4980
 정기영
 눈꽃으로 피는 봄  1 2020-04-14 35 116
4979
 박종영
 도시로 간 점례  2 2020-04-08 33 142
4978
 박종영
 고향 가는 길에 2020-04-01 30 141
4977
 박종영
 어느새 3월 2020-03-24 37 132
4976
 박종영
 쓸만한 봄비 2020-03-08 45 165
4975
 박종영
 타인의 시선 2020-03-01 34 152
4974
 박종영
 꽃의 영혼 2020-02-16 36 148
 박종영
 빛을 모으는 봄 2020-02-09 42 13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5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