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들국화 소환하기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20-10-20 13:26
조회수: 130 / 추천수: 25


        들국화 소환하기 -박종영 홀로이기를 거부하지 못하고 다닥다닥 곁눈질하며 송골스럽게 피었구나 그래서 사람들은 천상의 색으로 매달리는 너희들의 그리움을 하늘에서 찾는구나 거센 비바람 온 몸으로 받아 마시며 퍼지게 끌어안고 풍상 다듬어 자분자분 고운 향기 솔솔 풍기고 있구나 꿈결 같은 너희들 이름 한번 불러보자! 소글소글 거친 손으로 추스려도 옹골지게 보드라운 개미취, 짙은 향기 사랑싸움으로 붕붕대는 까실쑥부쟁이, 어느 날 떠나간 여인의 눈물처럼 소복 단장한 애기들국화, 실팍한 젖가슴 안고 초가을 유혹하는 산구절초, 벼랑끝 솟대바위 기대고 수평선 마중하는 앉은뱅이 해국, 어지러운 세상 가슴에 묻고 뚝뚝 눈물짓는 감국, 너희들 이름 호명하고 나니 왜 이리 허전한가? 오래 기억되는 노란 웃음이 요염하게 몸을 푼다 가을 산 호젓한 오솔길에 끈끈한 향기가 살포시 깔린다. 推敲 / photo by 작은새 사진가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sollife
 부탁의 말씀 ^ ^*  31 2004-03-26 374 31914
5007
 박종영
 내 마음의 거울 2021-05-02 0 6
5006
 박종영
 봄의 연가 2021-04-18 0 22
5005
 박종영
 빨래의 풍경 2021-04-05 0 21
5004
 sollife
 바람부는 날  1 2021-04-03 0 20
5003
 박종영
 외로울 때만 보이는 풍경 2021-03-30 0 24
5002
 박종영
 빛으로만 일어서는 그림자 2021-03-22 0 23
5001
 박종영
 봄꽃의 유혹 앞에서 2021-03-12 0 27
5000
 박종영
 첫봄의 향기 2021-02-25 0 39
4999
 박종영
 빈 그릇 채우기 2021-02-08 1 40
4998
 박종영
 기억의 고집 2021-01-31 0 33
4997
 박종영
 허락이 필요한 욕망 2021-01-14 3 75
4996
 박종영
 나를 춤추게 하는 것들 2020-12-20 4 101
4995
 박종영
 무명의 이름으로 2020-12-04 1 81
4994
 박종영
 도솔암 가는 길 2020-11-22 7 102
4993
 박종영
 반성과 용서 2020-11-14 8 107
4992
 박종영
 생명의 지위 2020-11-01 9 111
 박종영
 들국화 소환하기 2020-10-20 25 130
4990
 박종영
 고향으로 흐르는 바람 2020-10-10 22 142
4989
 박종영
 언제나 청록의 세월 2020-09-28 27 131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5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