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치자꽃 추억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17-07-15 16:00
조회수: 2170 / 추천수: 71





      치자꽃 추억

                         -박종영

      이른 아침 백색의 파편으로 솟아올라
      7월의 초록 바람 스칠 때마다 꽃잎은 점점 야위어 가고
      어머니의 옥양목 겹저고리에 수놓을 듯
      바람결에 내 뿜는 우윳빛 향기 가득하게
      떠나는 그대 치마폭에 담아주고 싶던 날,
      타향으로 떠돌던 지친 몸 이끌고  
      그리움 핑계 대며 돌아와 맑은 웃음 들으니
      범나비 나풀거리듯 투박한 꽃내음 가슴을 파고드네,
      적막한 오후 산다래꽃이 뚝뚝 지던 날도
      짝을 찾는 풀국새 울음소리 처량해
      무작정 소꿉장난 친구 찾아 나선 유년의 추억이
      아득히 먼 별처럼 다가오는데,
      서성이던 후회의 시간은 철 따라 피고지는
      한송이 치자꽃으로 위안이 되고,
      하얗게 피었다가 지는 꽃그늘 속으로
      아프게 떠오르는 어머님 얼굴.


      영상/고규홍 사진가님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4838
 정기영
 어질머리  1 2017-12-13 55 425
4837
 박종영
 눈이 내리고 2017-12-08 64 396
4836
 박종영
 혼자 있게 하고 2017-12-01 64 599
4835
 박종영
 꽃은 시간의 노예 2017-11-25 70 432
4834
 박종영
 화장품 편지 2017-11-18 77 442
4833
 정기영
 귀뚜라미  1 2017-11-14 57 383
4832
 박종영
 얼굴 안에 숨은 꽃  2 2017-11-11 65 422
4831
 박종영
 붉은 열매 하나 2017-11-05 65 378
4830
 박종영
 붉은 감 몇 개 2017-10-21 59 406
4829
 정기영
 니 누고  1 2017-10-19 67 382
4828
 박종영
 입술의 맛 2017-10-15 68 406
4827
 박종영
 시월의 바람 속으로 2017-10-08 67 477
4826
 박종영
 즐거운 풍경 2017-10-01 55 419
4825
 박종영
 이토록 넉넉한 가을에 2017-09-22 74 519
4824
 정기영
 쑥부쟁이 2017-09-19 79 418
4823
 박종영
 풍요의 결실 앞에서 2017-09-10 64 449
4822
 박종영
 시절 노래하기 2017-09-02 86 426
4821
 박종영
 내 청춘 푸르게 빛나던 달 2017-08-26 86 561
4820
 정기영
 낙동강 발원지에서 2017-08-24 55 381
4819
 박종영
 돌부처의 노래 2017-08-20 73 417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48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