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life_logo

 

   

 



언어의 향기


제목: 치자꽃 추억
이름: 박종영 * http://cafe.daum.net/mpok113


등록일: 2017-07-15 16:00
조회수: 2115 / 추천수: 58





      치자꽃 추억

                         -박종영

      이른 아침 백색의 파편으로 솟아올라
      7월의 초록 바람 스칠 때마다 꽃잎은 점점 야위어 가고
      어머니의 옥양목 겹저고리에 수놓을 듯
      바람결에 내 뿜는 우윳빛 향기 가득하게
      떠나는 그대 치마폭에 담아주고 싶던 날,
      타향으로 떠돌던 지친 몸 이끌고  
      그리움 핑계 대며 돌아와 맑은 웃음 들으니
      범나비 나풀거리듯 투박한 꽃내음 가슴을 파고드네,
      적막한 오후 산다래꽃이 뚝뚝 지던 날도
      짝을 찾는 풀국새 울음소리 처량해
      무작정 소꿉장난 친구 찾아 나선 유년의 추억이
      아득히 먼 별처럼 다가오는데,
      서성이던 후회의 시간은 철 따라 피고지는
      한송이 치자꽃으로 위안이 되고,
      하얗게 피었다가 지는 꽃그늘 속으로
      아프게 떠오르는 어머님 얼굴.


      영상/고규홍 사진가님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4819
 박종영
 돌부처의 노래 2017-08-20 67 385
4818
 박종영
 부용꽃 앞에서 2017-08-12 48 334
4817
 박종영
 가장 오래된 꽃의 신비 2017-08-05 53 398
4816
 박종영
 선영(先瑩)에 와서 2017-07-29 45 943
4815
 정기영
 만항재로 와보세요 2017-07-27 57 353
4814
 박종영
 지혜를 모으는 시간 2017-07-22 58 2088
 박종영
 치자꽃 추억 2017-07-15 58 2115
4812
 박종영
 오늘은 몇 개의 입을 달고 2017-07-09 51 2033
4811
 박종영
 패랭이 꽃이 필 때면 2017-07-01 54 1241
4810
 정기영
 함백산 2017-06-29 49 1159
4809
 박종영
 거짓말을 읽는 시간 2017-06-24 54 2046
4808
 박종영
 해다다 유월이 오면 2017-06-18 78 464
4807
 박종영
 오월이 가고 유월에서 2017-06-10 65 415
4806
 정기영
 이냥 봄은 가나 보다 2017-06-01 54 413
4805
 박종영
 초록 풍경 2017-05-27 47 425
4804
 박종영
 찔레꽃 2017-05-14 57 478
4803
 박종영
 입하,여름시작의 오후 2017-05-06 68 497
4802
 박종영
 당신의 꽃을 2017-04-29 59 464
4801
 박종영
 봄날은 가려고 하고 2017-04-23 55 474
4800
 정기영
 꽃말로 묻는 안부  1 2017-04-19 50 473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24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